왠지 허한 느낌!  영적으로 무뎌지고 메마른 느낌을 가집니다.

일이 바쁘다는 이유로, 아프다는 이유로, 일기 쓰는 것을 소홀히 했습니다.

기도하고 묵상하는 시간들이 그만큼 없었던 시기입니다.

만나고 먹고 즐기고 피곤해고 아파서,

쉼을 갖고 편안하게 지내자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조금씩 미루는 것이 

마음을 병들게하는 것같습니다.

 

일상은 무척 바쁜데...

일에 대한 연구와 개발에 몰두하다보니, 

영적 삶에 무심해졌던 것같습니다.

 

반성합니다.

 

매주 단도박모임은 수련회 이후 변화를 가져오고 있습니다.

협심자님들께 봉사도 강조하고 일의 분담도 말씀드리고, 행동으로 옮기기로했습니다.

새로운 변화에 함께 동참하고 치유되어갈 수 있기를 기도드립니다.

 

라이더님과 토토님의 힘듬을 주님께 기도드립니다.

잘 견디어내고 주님 사랑 안에서 지혜롭게 인내하고 모든 것이 안정적으로 회복될 수 있기를 기도드립니다.

힘내세요!

 

저의 마음을 지켜주시고,

다시 매일을 반성하고 돌아보는 시간들이 충실히 이행될 수 있기를 기도드립니다.

말씀 묵상과 기도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기를 기도드립니다.

저의 영을 늘 깨워주시고,

청결하고 신실한 마음으로 지켜주시기를 기도드립니다.

 

감사와 찬양을 드리며, 존귀하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사랑합니다.

아멘.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677 컴퓨터 하는 당신의 자세 새 글
라라네의
  2018-11-20
676 일본 동안대회 우승자 새 글
라라네의
1 2018-11-20
675 빨리 찍어라...ㅎㅋ 새 글
라라네의
  2018-11-19
674 `아이 둘 가짜 출생신고`로 수천만원 챙긴 승무원 검거
라라네의
  2018-11-15
673 중국에서 우리나라에 기증한 동상
라라네의
  2018-11-15
672 시력 검사
라라네의
  2018-11-13
671 혐한이 없었던 태국에 혐한을 만들어낸 기적의 아이돌
라라네의
  2018-11-12
670 수유리 양곱창구이
라라네의
2 2018-11-08
669 `세 자녀 아빠` 호날두, 미소 가득한 가족사진 공개
라라네의
18 2018-11-04
668 2017년 8월29일 화요일 - 많은 데드라인 속에서 마음이 급합니다. 허지만 매 순간 치유의 끈을 놓지않면서 살아갑니다.
토니
107 2017-08-29
667 2017년 8월28일 월요일 - 참회한 후에 똑 같은 잘못을 다시하면?
토니
80 2017-08-28
666 2017년 8월27일 일요일 - 참회란 자신의 잘못을 하나님 앞에 시인하고 다시는 같은 잘못을 하지않겠다는 것을 말하겠죠?
토니
92 2017-08-27
665 2016년 9월26일 월요일 - 아침을 시작하며 마음을 잡습니다. 영적각성을 통해 단도박과 삶을 세워갑니다.
토니
135 2016-09-26
664 2016년 9월24일 토요일 - 엠이 모임을 가지면서 아내에게 편지를 씁니다.
토니
131 2016-09-26
663 2016년 9월22일 목요일 - 맘을 잡아갑니다. 제 영을 붙잡고 세워가기가 참 힘드네요. 깊은 묵상을 필요로 합니다!!!
토니
154 2016-09-22
662 2016년 9월21일 수요일 - 단도박과 영적훈련은 나를 살리고 평안하게 지켜주는 원천입니다.
토니
127 2016-09-21
661 2016년 9월20일 화요일 - 중독을 평생 끊기 위한 영성훈련이 지속되어야하는데...
토니
126 2016-09-20
Selected 2016년 9월19일 월요일 - 방황하고 있는 저의 마음을 읽습니다...
토니
134 2016-09-20
659 2016년 9월13일 화요일 - 안정이 되어갑니다.
토니
118 2016-09-13
658 2016년 9월10일 토요일 - 미루고 다치고 아프고 잘 치루고 행복합니다....
토니
140 2016-09-10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