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 필요한 증빙서류들이 미국에서 만들어진 서류들에 대해 아포스티유를 해야된다고 합니다.

체결된 국가끼리의 국제적인 공증이라합니다.  동생이 필요한 저에 대한 서류들이 필요하다고 해서, 아침 부터 변호사 만나고, 공증 받고, 미드타운에 가서 아포스티유를 받아 디에치엘로 부치고 돌아왔습니다.

 

집에 와서 오후 시간이 잠이 쏟아져서, 저녁에 일어나서 손주을 잠시 보고, 저녁을 먹고, 불청을 보고 올라왔습니다.

내일 부터 일이 본격적으로 바빠질 것 같습니다.

 

"내적치유에 꼭 필요한 135절 말씀"을 먼저 암송해야겠습니다.

- 박종신 지음 (성경암송학교) 에서.

 

두번째 말씀은  말라기 4장 2절입니다.

"내 이름을 경외하는 너희에게는 공의로운 해가 떠올라서

 치료하는 광선을 비추리니

 너희가 나가서 외양간에서 나온 송아지 같이 뛰리라"

 

어제 첫번째 밀씀은 디모데 후서 3장 16절-17절이였습니다.

"모든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된 것으로

 교훈과 책망과 바르게 함과 의로 교육하기에 유익하니

 이는 하나님의 사람으로 온전하게 하며

 모든 선한 일을 행할 능력을 갖추게 하려 함이라."

 

전인적인 내적 치유의 유일한 방법은 오직 하나님의 말씀이기 때문이다!

 

믿음의 마음과 할 수 있는 시간과 건강을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늘 영적으로 깨여 있어, 몸과 마음과 영혼을 청결하고 정하게 세워주시옵소서.

부모님의 건강과 영생구원을 위해 기도드립니다.

동생들의 가정과 자녀들을 위해 기도드립니다.

형제자매님들의 치유와 평안을 위해 기도드립니다.

 

말씀 묵상과 기도 안에서 지속적인 깨우침으로 행동하는 믿음의 삶이 되게 은혜 베풀어 주시옵소서.

감사와 찬양을 드리며, 존귀하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내적 치유에 대해 공부하면서 12단계 회복프로그램을 묵상합니다.

영적인 치유, 정신적 감정적 치유가 이루어지는 내적 치유을 왜 꼭 해야되는지, 중독자 모임에서 알았습니다.

제가 중독자이기에 체험함으로 배워가고 있습니다.

 

2019년의 또 한가지 Resolution 으로 지난 이틀 실천하고 있는 것에 감사감사드립니다.

잘 때, 전화기를 옆방 사무실에 나누고, 잠자리에 가져들어가지 않은 것입니다.

그랬더니, 책을 읽게됩니다.  

조그마한 독서 등을 키고, 잠이 깰 때마다 조금씩 읽습니다.

좋은 습관으로 지속될 수 있기를 기도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689 2019년 1월14일 월요일 - 벌써 1월도 반이 지나갑니다. 무엇인가 벌써부터 밀리고 있다는 느낌입니다.
토니
1 2019-02-15
688 2019년 1월13일 일요일 - 자식으로서 부모님께 혼나니 마음이 안좋습니다. 예배 후 마음을 추스립니다.
토니
1 2019-02-15
687 2019년 1월11일 금요일 - 부모로서 할 일이 많네요...
토니
1 2019-02-15
686 2019년 1월10일 목요일 아침 5시41문 - 피터의 치유을 위해 기도드립니다. 피터야 힘내!!!
토니
5 2019-01-10
685 2019년 1월9일 수요일 새벽 4시03분 - 성경암송을 통한 내적치유를 공부하다가, 12단계 회복프로그램으로 풀어보기로 했습니다.
토니
5 2019-01-09
684 2019년 1월8일 화요일 새벽 1시12분 - 딸아이와 외손주가 퇴원해서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토니
5 2019-01-08
683 2019년 1월7일 월요일 새벽 1시48분 - 새로 태어난 외손자를 위해 기도드립니다.
토니
7 2019-01-07
682 2019년 1월6일 일요일 - 새 아기가 태어났습니다. 감사합니다.
토니
7 2019-01-07
681 2019년 1월5일 토요일 새벽 1시25분 - 저녁 부터 지금까지 딸아이의 진통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토니
7 2019-01-07
680 2019년 1월4일 금요일 아침 9시28분 - 외손자가 오늘 태어나려나 봅니다.
토니
7 2019-01-07
679 2019년 1월4일 금요일 새벽 1시4분 - 어제 오후 갑자기 들어온 프로젝트 RFP에 공부하고 있습니다.
토니
7 2019-01-07
678 2019년 1월3일 목요일 아침 - 세가지 감사!를 할 수 있음에 감사드립니다.
토니
12 2019-01-07
Selected 2019년 1월2일 수요일 - 시차적응합니다. 오늘은 아포스티유라는 것을 처리한다고 하루를 다 보냈습니다. 내적 치유에 대해서...
토니
7 2019-01-07
676 2019년 1월1일 화요일 - 제트래그 때문에 새벽 2시30분에 눈이 떠지고, 잠이 안옵니다.
토니
6 2019-01-07
675 2018년 12월16일 일요일 - 벌써 일요일, 또 한 주가 지나고, 일주일 후면 2018년 일이 모두 끝납니다.
토니
6 2018-12-16
674 2018년 12월15일 토요일 - 손주 베이비 시팅을 했습니다.
토니
7 2018-12-16
673 2018년 12월14일 금요일 - 막 데드라인 맞추어 커스터머에게 프로젝트 결과를 보냈습니다.
토니
6 2018-12-16
672 2018년 12월12일 수요일 - 먼 길을 떠난 느낌입니다.
토니
6 2018-12-16
671 2018년 12월2일 일요일 - 마음을 정리합니다. 그동안 영적으로 허한 마음을...
토니
7 2018-12-02
670 2018년 11월28일 수요일 - 사귐도 많은 노력이 필요한 것같습니다.
토니
7 2018-12-02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