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4608
2013.04.04 (03:06:11)

사순절 기간입니다.

십자가의 고난과 사랑을 묵상합니다.

 

요즘 자주 떠올리는 말씀이 있습니다.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산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신 것이라.

이제 내가 육체 가운데 사는 것은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몸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는

갈라디아서 2장 20절 말씀입니다.

 

나의 에고(ego)를 버리고,

참 자아를 바라보게 하는 말씀입니다.

 

어려운 문제들을 가볍게 하고,

때로는 모든 어려움을 견딜 힘을 주기도 합니다.

 

어떤 비난이나 독설에도 흔들리지 않고

그 속에 있는 진실을 볼 수 있는 힘을 줍니다.

 

십자가는 진리입니다.

십자가는 은혜이며 사랑입니다.

십자가는 승리입니다.

 

 

출처 - http://cafe.daum.net/atlantakoreanga/IxnU/12

 

 

2013.04.04 (03:06:22)
토니
Tony 13.03.18. 19:55
참 좋습니다. 참 힘듭니다. 말씀 듣고 행하려는 마음이 이해를 하면서 실 생활에서 어떻게 적용하고 매 순간을 살아야되는지 늘 투쟁입니다. 그래도 잊고지내다가도 순간순간 붙잡습니다. 말씀을, 느낌을, 상황을, 성경을 읽으면서, 교회에서, 주변 관계에서, 일 중에서, 바람과 구름, 자연에서, 제 옆의 모든 것에서 하나님을 느끼려고 노력합니다. 가끔 받는 감동의 느낌들이 주시는 말씀이 아닌가 생각하고 감사드립니다. 늘 틀리겠지만, 바르게 인도하고 이해하고 행할 수 있게 은혜를 구해갑니다. 좋은 말씀 감사드립니다. 늘 진리와 은혜 안에서 승리하시기를 기도드립니다. 사랑합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35 코뿔소 1년 잔치 소감문(분당채) - 2016-7-21
토니
188 2016-07-25
34 청주모임에 다녀와서
호암이
1116 2014-07-23
33 월평 김 - 3주년 소감문 (대전 유성모임 월평 김) [1]
토니
3256 2013-04-13
32 채송화 - 3주년 소감문(2) - 폭풍우 [1]
토니
4497 2013-04-13
31 채송화 - 3주년 소감문(1) - 신뢰와 사랑 [1]
토니
5177 2013-04-13
30 신방김 - [15] 우리는 어느 정도의 오기가 필요하다.
토니
15891 2013-04-04
29 신방김 - [14] 우리는 주기적인 봉사나 나눔을 해야 한다
토니
7430 2013-04-04
Selected 채송화 - 십자가 묵상 [1]
토니
4608 2013-04-04
27 채송화 - <영원의 아이>를 읽고 [1]
토니
9175 2013-04-04
26 채송화 - 프리지아 꽃을 받은 날
토니
4374 2013-04-04
25 오공 - 1주년 잔치 하였습니다.
토니
2809 2013-04-04
24 채송화 - 봄을 생각하며... [1]
토니
8671 2013-04-04
23 시드니 로렌스 체험담 [1]
토니
4157 2013-04-04
22 채송화 - 내가 누구인지? [1]
토니
7373 2013-04-04
21 신방김 - [11] 우리는 매일 가계부 작성을 해야 한다. - 2012-07-31 [1]
관리자
10067 2012-09-08
20 [9] 우리는 긍정적 중독을 찾아야 한다
신방김
3728 2012-08-01
19 [8] 우리는 매일매일 웃는 연습을 해야 한다.
신방김
3535 2012-04-26
18 [7] 우리는 자신의 롤모델을 찾아 일단은 단순하게 모방부터 시작해야 한다
신방김
5440 2012-04-26
17 [6] 우리는 원칙이 습관이 될때까지 우리의 원칙들을 마음에 새기고 행동해야 한다.
신방김
3924 2012-04-26
16 [5] 우리는 우리를 살게 해주었던 합리화와 이제는 평생을 싸워야 한다.
신방김
5496 2012-04-26
Tag List

글쓰기 및 댓글 작성을 위해서는 간단한 회원 가입을 하셔야 합니다. CAREARPC 회원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