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도박 9년을 넘어 10년째 가까이 가고있습니다.

제 자신 많이 치유되고 많은 평안함의 기쁨을 찾아가는 단도박 생활을 하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언제든 마음이 괴롭고 힘들 때는 과거의 병적인 심리적 장애, 성격결함들이 나타나곤합니다.

 

그럴때는 죽고싶다는 생각도 들고, 다 때려치고 싶다는, 피해망상적인 엉뚱한 생각이 들곤합니다.

마음이 안정되면, 말도 안되는 생각을 했구나 느끼긴 하는데, 이런 증세가 병이 아닌가하고 생각되곤합니다.

평생을 치유해 나가야되겠지요?

 

늘 바른 생각을 가지려고 말씀 묵상과 기도도하고, 잘못된 생각과 성격결함들이 드러날 때는 즉시 시인하고 고쳐나가는 습관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중독으로 인한 치유는 평생 조심하고 억제해 가면서 살아가야되는 것같습니다.

 

2016년 7월25일 월요일 

토니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