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도박중독자임을 시인합니다.

제가 했던 도박은 카지노 블랙잭과 증권입니다.  처음 단도박모임에 나간 날이 1990년 5월11일, 마지막 도박한 날이 2007년 1월26일입니다.  오늘 하루 도박을 하지않았습니다.  하나님 감사합니다.

I am a compulsive gambler, living one day at a time, enjoying one moment at a time, accepting hardship as the pathway to peace.  I am also a grateful believer of Jesus Christ and in recovery from gambling addiction.

 

한가지 흥분되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매니저로 부터 새로운 일에 대한 소식을 전해들었습니다.  풀 프로젝트는 아닌데, 현재 손님 주문에 맞춰 개발해야되는 통계분석이 있어서 도와줄 수 있느냐는 것이였습니다.  이번 손님 역시 호주에 있는 손님이라 반가운 마음에 오케이 했습니다.  진짜 프로젝트는 동료가 내년에 가서 일할 것이지만, 그래도 그때까지 여기서 호주 회사에서 필요한 개발을 해줄 수 있다는 것이 기뻤습니다.   제가 또한 새롭게 배우고 싶은 분야이기도 하기때문입니다.

 

새로운 분야라니깐, 새로운 마음과 각오가 생깁니다.

늘 제가 65세까지 컨설팅을 하려면, 새로운 분야를 배우고 공부하고 훈련해 나가야됩니다.

새로운 것들을 배우는 것에 즐거움을 느끼고 열심히 노력해 나가야되겠습니다.

65세 이후엔 제 3의 삶을 살기위한 새로운 삶의 목표를 세워 다시 공부하고자합니다.

제 1기는 한국에서의 삶, 제 2기는 미국에서의 삶, 제 3기는 어떻게 지내게될지 궁금합니다.

한가지 확실한 것은 늘 하나님과 함께하고 하나님이 중심이 된 삶을 살아가려고합니다.

 

오늘은 김치를 픽업하고, 샌호제 단도박모임에 전화로 참석했습니다.

성당에 단도박모임 장소를 제공해주신 신부님께 전화를 드리고 월요일에 뵙기로했습니다.

그동안의 상황을 전해드리고, 감사의 표시와 사용료로 헌금을 하기위해서입니다.

스패니시 성당을 쓸 수 있게 제공해주시는 것이 얼마나 감사한지 모르겠습니다.

 

오늘 상담을 하게된 형제님께서 모든 일들이 다 잘 풀려갈 수 있기를 기도드립니다.

함께 대화를 나누었듯이 기도하면서, 정직을 최우선으로, 부부상담을 받아가시기를 바랍니다.

꼬이고 꼬인 상태에서 하루아침에 눈녹듯이 치유되고 해결되는 것은 없습니다.

시간이 걸리더라도, 천천히 하나하나 바른 방법을 찾아, 인내하시면서 이루어가실 수 있기를 기도드립니다.

 

말씀 중에 느끼는 것이지만,

우리가 한가지 일에 꽂히면, 걱정 근심이 모든 것을, 우리 삶의 전반을 흔들어놓는 것같습니다.

모두 내려놓고, 삶을 간편하게 만들어야되겠습니다.  복잡한 것들을 다 내려놓으십시요.

할 일만을 하고, 일을 꼬이지 않게 정직하게 말할 수 있는 상태로 복귀시켜놓으십니요.

모든 것이 간단한 것이 최고입니다.

삶도, 생각도, 마음도, 믿음도, 집안 살림도, 일도, ...

 

오늘의 묵상입니다.

간단 명료한 삶!

 

다시금 다음 기도문이 생각나서 적어봅니다.

 

Prayer by General Douglas MacArthur (1880-1964) 맥아더 장군의 자녀를 위한 기도문

 

Build me a son, O Lord,
who will be strong enough to know when he is weak,
and brave enough to face himself when he is afraid;
one who will be proud and unbending in honest defeat,
and humble and gentle in victory.


Build me a son whose wishes will not take the place of deeds;
a son who will know Thee --- and
that to know himself is the foundation stone of knowledge.


Lead him, I pray, not in the path of ease and comfort,
but under the stress and spur of difficulties and challenge.
Here let him learn to stand up in the storm;
here let him learn compassion for those who fail.


Build me a son whose heart will be clear,
whose goal will be high;
a son who will master himself before he seeks to master other men;
one who will reach into the future, yet never forget the past.


And after all these things are his,
add, I pray, enough of a sense of humor,
so that he may always be serious,
yet never take himself too seriously.


Give him humility, so that he may always remember
the simplicity of true greatness,
the open mind of true wisdom,
and the meekness of true strength.


Then, I, his father, will dare to whisper,
"I have not lived in vain."


by General Douglas MacArthur (1880-1964)


 

내게 이런 자녀를 주옵소서

약할 때에 자기를 돌아볼 줄 아는 여유와
두려울 때 자신을 잃지 않는 대담성을 가지고
정직한 패배에 부끄러워하지 않고 태연하며
승리에 겸손하고 온유한 자녀를 내게 주옵소서

생각해야 할 때에 고집하지 말게 하시고
주를 알고 자신을 아는 것이 지식의 기초임을 아는
자녀를 내게 허락하옵소서

원하옵나니 그를 평탄하고 안이한 길로 인도하지 마옵시고
고난과 도전에 직면하여 분투 항거할 줄 알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그리하여 폭풍우 속에서 용감히 싸울 줄 알고
패자를 관용할 줄 알도록 가르쳐 주옵소서

그 마음이 깨끗하고 그 목표가 높은 자녀를
남을 정복하려고 하기 전에 먼저 자신을 다스릴 줄 아는 자녀를
장래를 바라봄과 동시에 지난날을 잊지 않는 자녀를 내게 주옵소서

이런 것들을 허락하신 다음 이에 더하여
내 아들에게 유우머를 알게 하시고
생을 엄숙하게 살아감과 동시에 생을 즐길 줄 알게 하옵소서

자기 자신에 지나치게 집착하지 말게 하시고
겸허한 마음을 갖게 하시사
참된 위대성은 소박함에 있음을 알게 하시고
참된 지혜는 열린 마음에 있으며
참된 힘은 온유함에 있음을 명심하게 하옵소서.

그리하여 나 아버지는 어느 날
내 인생을 헛되이 살지 않았노라고
고백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옵소서.


by 더글라스.맥아더 장군 (1880-1964)

 

 

오늘 하루도 알게 모르게 지은 많은 죄와 나쁜 생각 행동들을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교만과 자만을 죽여주시고 나태함 게으름 미룸을 없애 주시옵소서.

겸손히 모든 것을 주님 앞에 내려놓고 주님 만을 의지하기를 원합니다.

말씀 묵상과 기도로 순종과 동행과 연합이 이루어지는 삶을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감사와 찬양을 드리며, 존귀하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사랑합니다.

아멘.

 

 

 

 

2013.11.25 (14:11:52)
토니
채송화 13.10.23. 16:01
"단순하게 하자"라는 슬로건이 생각나네요.
오늘 하루 주신 것을 감사드리며,...
맥아더 장군의 기도문도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Tony 13.10.23. 22:15
감사합니다.
공주세명 13.10.23. 19:03
네 맞습니다 저도 오늘 하루 그리 살아보렵니다
Tony 13.10.23. 22:15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589 2013년 11월8일 금요일 - 재미있네요! 기도합니다. [1]
토니
1697 2013-11-25
588 2013년 11월7일 목요일 - 말조심하라!!! [1]
토니
1469 2013-11-25
587 2013년 11월6일 수요일 - 평안함에 감사드립니다. 게으르지않게, 교만하지않게, 지켜주시옵소서!!! [1]
토니
1313 2013-11-25
586 2013년 11월5일 화요일 - 케니형제님 힘내세요. 자매님께 하나님의 위로와 자비, 긍휼하심의 은혜를 구합니다. [1]
토니
1384 2013-11-25
585 2013년 11월4일 월요일 - 아픈 마음의 중독자와 가족분들을 위해서 기도드립니다. 자매님들의 아픔이 전해옵니다. 죄송합니다. [1]
토니
1386 2013-11-25
584 2013년 11월3일 일요일 - 아내의 아픈 마음에 가슴이 아팠습니다. 아직도 용서받아야할 부분들이 참 많습니다. 평생에 걸쳐.... 용서해주시옵소서!!! [1]
토니
1554 2013-11-25
583 2013년 11월1일.2일 금.토요일 - 위대한 힘의 말씀 위에서 지속적인 단도박을 이루어갈 수 있음에 감사드립니다. 사랑합니다. [1]
토니
1024 2013-11-25
582 2013년 10월31일 목요일 - 새 프로젝트를 시작합니다. 형제님들과 통화가 되어 기뻤습니다.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1]
토니
1002 2013-11-25
581 2013년 10월30일 수요일 - 결정이 난 것같습니다. 형제님들의 치유를 위해 기도드립니다. 멜로디의 평안함에 감사드립니다. [1]
토니
1108 2013-11-25
580 2013년 10월29일 화요일 - 책을 읽을 수 있는 시간과 깨닫는 기쁨에 감사드립니다. 늘 열심히 살 수 있게 도와주시옵소서. [1]
토니
1083 2013-11-25
579 2013년 10월28일 월요일 - 새로운 프로젝트가 어떤 것이 될지 궁금해하고 있습니다. 주어지는 일에 열심히 하려고합니다. 감사합니다. [1]
토니
997 2013-11-25
578 2013년 10월26일.27일 토.일요일 - 절대 절망하고 포기하지 마십시요. 귀한 삶이 될 것입니다. 사랑합니다. 함께합니다!!! 우리는 똑같은 도박중독자입니다. [1]
토니
1060 2013-11-25
577 2013년 10월25일 금요일 - 대략하면 안됩니다. 바른 방법대로 절차를 다 밟아가야 치유가 이루어지는 것같습니다. [1]
토니
1062 2013-11-25
576 2013년 10월24일 목요일 - 아기를 보면서 많은 것을 배웁니다. 감사감사 합니다!!!
토니
1019 2013-11-25
575 2013년 10월23일 수요일 - 범사에 조심하는 삶을 살아가렵니다. 저의 무심코 한 행동과 말에 상처주지는 않았는지.....? [1]
토니
1077 2013-11-25
574 2013년 10월22일 화요일 - 도박중독자로서 가족의 아픔과 고통을 더 깊이 새겨볼 수 있는 시간들, 감사하는 시간들, 용서를 구하는 시간들이 있기를 기도합니다. [1]
토니
1081 2013-11-25
Selected 2013년 10월21일 월요일 - 모든 것을 간단 명료하게 만들어야겠습니다. [1]
토니
1442 2013-11-25
572 2013년 10월18일.19일.20일 금.토.일요일 - 아팠습니다.... / 울었습니다... 감사합니다!!!
토니
1019 2013-11-25
571 2013년 10월17일 목요일 - 방치했던 것들로 인해 병들어갑니다. [1]
토니
1044 2013-11-25
570 2013년 10월16일 수요일 - 세상을 매일 새롭게 배워갑니다. [1]
토니
1031 2013-11-25
Tag List